폭염과 열대야가 지속되는 날이 계속 이어지고 있습니다. 비라도 내려주면 잠시나마 시원할텐데 6월중순부터 제대로 비가 오지도 않고 뜨거운 햇빛이 야외활동을 방해하고 있습니다.

 

7월중순~8월 중순 까지의 한달은 여름휴가 시즌으로 우리나라 최남단 제주도에 수많은 인파가 찾아옵니다. 휴가시즌에 제주도로 오시는 관광객분들 중 제대로 제주의 밤을 즐기고 있는 분들이 있을까요?

낮에는 해수욕장, 계곡, 관광지 등 제주도의 볼거리, 즐길거리가 많습니다. 하지만, 밤에는 대부분이 숙소에서만 보낼 것 입니다. 휴가로 많은 돈을 지불하고 제주도까지 와서 밤에 숙소에만 있는 부분 불만스럽지 않으십니까?

 

제주의 밤을 재밌고 맛있게 보내는 방법이 있습니다. 제주도민인 저도 일주일에 한번씩은 꼭 하고 있는 방법입니다.

 

바로 '선상 한치낚시' 입니다.

여름철 제주도를 찾았다면 먹어봐야하는 음식이 한치이며, 여름밤에 숙소에서 아무것도 할 것이 없을때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한치 낚시 체험을 소개해봅니다.

6월~9월 제주도에 한치 시즌이 찾아오는데요. 높아진 수온으로 올해는 벌써 한치낚시 시즌이 찾아왔고, 요즘 밤에 제주도의 바다를 바라보시면 많은 한치잡이배의 불빛을 보실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선상한치낚시에서 사용하는 채비입니다.

여러개의 인조미끼가 달린 채비를 던지고 손으로 고패질(위아래로 들어주는 행동)을 해주면서 한치를 유혹하게 됩니다.

 

위의 채비를 사용할때 빠른조류에 채비가 떠오르지 않도록 가장 밑에 달게되는 봉돌의 무게가 상당히 무겁습니다. 잘못하다가는 인조미끼의 바늘에 손이 찔리게 됩니다. 반드시 사전에 선장님께 주의사항을 듣고 체험을 즐기셔야 됩니다.

 

▲제주 피쉬헌터호 선장님의 모습입니다.

▲선상한치낚시에서는 직접 잡은 한치를 바로 그 자리에서 싱싱하게 썰어서 먹어보셔야 합니다.

 

▲민물이 전혀 묻지 않은 한치의 싱싱함 그맛은... 진짜 먹어보세요.

 

▲처음하는 초보자도 쉽게 한치를 잡을 수 있습니다.

어부처럼 수많은 양의 한치를 잡는건 아니겠지만 먹을만큼 잡을 수 있고 멀미때문에 같이 참여하지 못한 여행 일행들과 충분히 같이 즐길만한 양을 잡을 수 있습니다.

 

▲포구로 돌아와서 바로 손질해서 가져가는게 좋겠죠?

숙소에서 손질했다가는... 비린내가 진동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한치를 손질하면서 민물이 묻어버리면 맛이 없으니 포구에서 바닷물에 손질을 하고 가져가는게 좋습니다.

 

▲손질해서 담아 가져가시면 좋습니다.

 

최근 바다의 수온이 너무올라 한치조황이 주춤하지만 일주일전만해도 엄청난 양의 한치가 올라왔고, 이번 '종다리'태풍이 지나가면 또다시 한치 조황이 살아날 것으로 생각됩니다.

 

올해 제주 한치 조황은 지난 몇년전과 비교해도 최고라고 하고 있습니다. 제주도의 여름밤... 여러분은 무엇을 하시겠습니까? 저라면 한치 선상낚시 체험을 해보겠습니다. 제주도의 밤에 이것보다 재밌는게 있을까요? 라는 말을 남기면서 이만 게시글을 줄입니다.


제주도 선상 한치 낚시 문의 : 피쉬헌터호(010-3068-1880)

2018.07.30 10: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