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도 할 수 있는 바다 생선 회 뜨는 방법


 

안녕하십니까??? '제주촌놈닷컴'의 '아일락' 입니다.^^ 금방 '초보낚시꾼이 범하기 쉬운 실수 유형'을 등록하고... 그 내용 중 한 부분을 바로 이어서 등록합니다.

 

대부분의 낚시꾼 이라면 각종 생선을 손질하실 수 있는 방법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처음 낚시를 하시거나... 잠깐 즐기는 낚시를 하다가 덜썩 바다 물고기가 잡히면 싱싱하게 바로 회로 먹고 싶지만 손질 방법을 몰라서 어쩔수 없이 수산센터가서 부탁하거나 한숨만 나옵니다.

 

오늘 저는 바다 생선의 손질하는 방법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 바다 생선의 손질방법은 거의 모든 생선이 동일합니다.

- 아래에 소개해 드리는 바다 생선의 종류는 날렵하게 생긴 생선종류이며, 광어, 가자미, 넙치등은 다른 방법으로 회를 뜨셔야 가능합니다.

 

※ 아래의 view on 추천손가락을 한번씩 클릭하시고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1. 준비물

- 싱싱한 생선, 도마, 칼, 면장갑

 

 



 

 

2. 생선의 '똥꼬(?)' 부분에 칼끝을 집어놓고~ 아가미 쪽으로 칼짚을 냅니다.

- 이 때, 생선의 지느러미 부분에서 칼이 덜컥 걸리 수 있으니 지느러미 옆으로 뼈가 없는 부분을 통해 칼짚을 내주시기 바랍니다.

 

 

 

 

※ 칼짚을 낸 부분을 살 짝 벌린 후 손가락을 짚어넣고~ 물고기의 내장을 한번에 잡아서 당기면~~ 쑤~욱 빠집니다.

 

 

3. 내장을 제거한 생선을 물에 한번 헹구시고 이제 본격적인 생선 회 뜨기에 도전합니다.

생선의 머리에는 기다란 지느러미가 있으며, 이 지느러미 바로 뒷부분에서 비스듬히 칼짚을 냅니다.

 

 

※ 칼짚을 낸 상태에서 등지느러미를 따라서 꼬리방향으로 칼을 조금 짚어넣고 칼짚을 냅니다.

 

 

 

※ 칼짚내기가 끝나셨으면, 아래의 사진처럼 칼짚을 낸 부분을 살짝 위로 들어서~ 그 부분을 칼로 서서히 벗겨내면 됩니다. 

 

 

 

 

 

4. 생선의 포를 뜬 상태에서 생선에 묻어 있는 물기를 제거해 주셔야 합니다.

- 마른타올 위에 포를 뜬 생선을 올려놓고 두 손으로 꾸~욱 누르시면 생선의 물기가 쫘~악 빠집니다.

 

 

 

5. 물기를 뺀 생선을 도마에 올려놓고~ 꼬리부분부터 칼을 이용하여 회를 뜨시면 가능합니다. 

 

 

 

 

※ 물고기가 큰 경우 아래의 사진처럼 가운데 뼈를 제거해 주셔야 가능합니다. 하지만, 물고기가 많이 크지 않은 경우 위의 사진처럼 가운데 뼈를 무시하고 회를 뜨시면 가능합니다.

 

 

 

 

6. 바다의 돔 종류를 특별하게 먹는 재미

- 바로 '숙회' 입니다. 많은 분들은 '유비끼'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하지만, '유비끼' 라는 말은 일본말이기에.. 왠만하면 '숙회'라고 불러주세요.
'숙회'는 포를 뜬 부분 중 껍질 부분만 '토치'를 이용하여 살짝 익혀주는 것을 말합니다.


대부분의 일반인들은 '숙회'라는 것을 모릅니다.
왜그럴까요?
곰곰히 생각해봤더니... '숙회'를 하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회를 뜨는 것보다 조금더 수고가 가미되며, 토치로 잘못 껍질을 익혀버리면 살 전체가 익어버려서 회의 맛을 잃어버리기 때문입니다.
 
'숙회'를 모르시는 분들께~ 과감히 한 마디 던집니다.
 
횟집에서 회를 드실 때~~ 참돔, 감성돔, 벵에돔의 경우 포를 뜬 부분 중 한쪽은 껍질을 익혀서 달라고 하시고, 한쪽은 일반 회처럼 주시라고 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돌돔'의 경우 껍질은 '마스가와' 라는 껍질만 뜨거운 물에 익혀서 달라고 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래야~ 우리나라의 4대돔을 제대로 먹었다고... 소문날 것 입니다.
※ 벵에돔 및 바다 물고기 '숙회'의 매력 : 살의 식감은 일반 회와 똑같이 느끼며, 껍질 부분은 살짝 익혀 있기 때문에 고소한 맛까지 납니다.

 
만일, 벵에돔 숙회를 직접 만드시는 분들이 주의할 점 도 있습니다.
 
횟집에서 먹는 경우는 상관없지만, 직접 만드시는 분들은 꼭!! 이점을 주의해 주세요.
 
토치로 껍질을 살포시 익히자 마자~~ 바로 옆에 얼음물을 준비해 그곳에 익힌 포 를 넣어주세요. 그래야~ 뜨거운 불에 죽어버린 살이 다시 탱탱하게 올라옵니다. .

 

 

 

 

 

 

 

위의 사진과 설명이 이해가 되셨나요?

만일, 위의 사진과 설명이 이해가 되지 않으셨다면... 아래의 동영상을 플레이하여 참고해 주세요 ㅎ 위의 사진 부분을 동영상으로 편집한 부분입니다.

 

 

 

 

생선의 손질방법은 알고 계시면 정말 좋은 정보가 됩니다.

 

제주도 여행 혹은 다른 지역에서 낚시를 즐기시다가~ 우럭~ 돔~ 등 여러가지 생선을 잡는 일이 많습니다.

 

이때, 같이간 일행분들께~ "내가 할께!!" 하면서 으~쓱 될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벵에돔 혹은 돔의 숙회는 왠만한 낚시꾼 혹은 좋은 일식집이 아니고서는 잘 먹지 못하는 음식입니다. ㅎ 위의 내용을 참고해 한번 집에서 도전해 보시기 바랍니다.

 

- 모든 생선의 손질을 어려운 부분이 하나도 없습니다. 처음에 겁을내지 마시고~ 바로 도전하시면~ 2번~ 3번만에 여러분은 생선을 손질하실 수 있는 자신감을 가지실 수 있습니다.

 

※ 위의 게시글이 좋은 정보가 되셨으면, 아래의 추천손가락을 한번씩 클릭해주세요. 더욱 좋은 게시글로 보답하겠습니다.~^^

 

2014.01.04 09:18
  1. 이전 댓글 더보기
  2. ㄹㄹㄹ 2014.01.11 10:32 신고

    와 잘배우고 갑니다. 회는 맨손으로 뜨는게 좋을듯해요 면장갑 그리구 수건..먼지묻는걸 먹는다면..

  3. 박베짱 2014.01.11 10:34 신고

    캬~도전해볼수있을것같아요!!!!
    혹시 피빼는법은...ㅡㅜ..

  4. 도현 2014.01.11 11:41 신고

    도미종류는 마스까와라고해서 뜨거운물과 얼음물을 이용해서 하는거죠
    유비끼는 뜨거운물에 생선을 넣었다 겉표면만 익혀 찬물에 담구는방식이구요
    토치를 사용하신건 유비끼도 마스까와도아닌 그냥 야끼인데요

  5. 우왕 2014.01.11 12:21 신고

    글에 친절함이 잔뜩 베어 있어서 읽기 매우 좋았습니다.
    내용도 도움 되었구요.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6. 2014.01.11 12:29 신고

    저 검은접시 폭팔한다는 데요 어서 버리세요;;;;;

  7. 참돔 2014.01.11 13:13 신고

    ㅉㅉ 초보구먼

  8. d 2014.01.11 13:30 신고

    방사능때문에 회든뭐든 생선관련된건 먹지말아야 할텐데;;;; 일본바다가 저수지도 아니고;;

  9. 멍멍 2014.01.11 13:34 신고

    맛있겠다

  10. 오르카 2014.01.11 15:14 신고

    잘못 알고 계십니다.
    윗분께서 말씀하신대로 단순히 토치를 사용해서 껍질 익힌건 야끼라고 부르고
    (야끼우동, 타코야끼 모두 여기서 나온 말입니다.
    야끼란 말은 굽는다는 뜻입니다.)
    뜨거운 물에 겉 표면을 익힌뒤 빠르게 식힌건 유비끼
    (더 정확하게는 껍질을 익힌것 자체를 마쓰까와라고 합니다...샤브샤브랑 같다고 보심 됩니다.)
    껍질을 익힌뒤 회를 써는 방향 반대로 칼집을 내어서 껍질이 마치 소나무 껍질과 같이 된것을 마쓰까와라고 합니다.
    모 유명 블로거가 마쓰까와=유비끼=숙회라고 하는데 이 또한 잘못 알고 있는 정보입니다.
    숙회는 익을 숙 熟 자를 사용합니다.
    쉽게 말해서 횟감을 익힌것을 숙회라고 합니다.
    문어숙회라 함은 문어의 껍질만 데친것이 아니라 전체를 삶은것이고
    제첩숙회 또한 제첩을 삶은것입니다.
    그냥 숙회=삶은 고기라고 보시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돔 종류를 모두 마쓰까와를 하는건 아닙니다.
    돔 중에서도 껍질이 부드러운편인 참돔,감성돔,벵에돔,긴꼬리 벵에돔 정도만 마쓰까와를 합니다.
    이것도 너무 큰 사이즈는 껍질이 질겨서 힘들어요..
    돌돔,강담돔,어름돔의 경우 껍질이 워낙 두꺼워서 마쓰까와 자체가 힘듭니다.
    아주 작은 돌돔이라도 껍질이 엄청 질겨요...

  11. 사시미요 2014.01.11 17:13 신고

    물기는 수건으로 제거하지마세요 표면의 기름이 수건에 흡수되서 맛이 떨어집니다^^

  12. 김광어 2014.01.11 17:29 신고

    회를 저렁게뜨나요 ?? ㅋㅋㅋ 일식 조리인입장으로썬 납득이안감 .... 그리고 토치로 생선을 ... ㅎㄷㄷㄷ 할려면 마스카와인데 저건 .....

    • 광어광 2014.01.11 23: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일식 조리인이시면 한번 회뜨는 포스팅 좀 올려주세요 주소남겨주시면 보러가겠습니다
      솔직히 아마추어 분이신데 뭘 그렇게 따지시는지

  13. 1242 2014.01.11 17:32 신고

    일반적인 생선구매하는 곳에서 손질할때 포떠주세요 하는거랑 똑같은 방식이군요.

    그건 둘째치고 저 검은색 접시 가급적이면 사용 안하시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요즘 이런저런곳에서 폭발한다고 알려져 있어요.

    자세한건 한번 검색을 해보세요.

    분자간 결속력이 어쩌고 저쩌고 해서 폭발하는것처럼 비산하며 깨지는데 그런 일이 발생하면 상당히 위험할수도 있습니다.

  14. 한라산 순한소주 2014.01.11 19:24 신고

    횟집에서 마쓰가와 해달라면 미친놈 취급 받습니다.
    호텔이나 일식집 아니면 집에서 해드시는게 속 편합니다.ㅎㅎ

  15. 완전초보 2014.01.11 19:57 신고

    회뜨는데 내장은 왜 빼는지 알려주삼

    • 일식 조리장 2014.01.11 21: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내장 안에 기생충이 있다가 생선이 죽으면 기생충이 내장을 뚫고 살로 나와 기생하기 때문입니다. 그 생선을 먹게 되면 기생충도 같이 먹게 되어 배가 아파집니다. 그러니 생선이 죽기전에 잡아서 내장을 확빼야합니다. 죽은 생선으로 회를 못뜨는 이유가 바로 이것입니다. 최대한 쉽게 설명했습니다.

  16. 아이쿠 이런 2014.01.11 20:01 신고

    창자 손질부터 회뜨기 까지 모두 같은 도마, 같은 칼로.....
    절대 먹고 싶지 않네요.
    정보도 엉터리고 위생도 제로고.. 이런 엉성한 정보가 왜 네이버 메인에 올라오죠?

  17. Q&A 2014.01.11 21:55 신고

    저 생선이름 뭐에요?

  18. 거참 2014.01.25 04:33 신고

    댓글 보니.. 거참.. 말 참 많네.. 나도 낚시 좀 다녀봤고 회 좀 뜨지만, 솔직히 초보한테는 저 방식이 제일 쉽습니다. 요리가 업인 분들이야 물론 저 방식보다 훨씬 더 수월하게 그리고 깔끔하게 뜨겠지만, 그게 어디 한 두번 해 본다고 되는건가.. 가끔 가는 배스 낚시에서 회 뜨기 연습용으로 수십번 떠 봐야 그나마 먹을만한 모양새가 나오더이다.

  19. . 2014.03.25 03:34 신고

    하여튼... 딴지근성은... 제대로 된 정보 올려서 링크 걸어주심 인정하겠으니 그리 좀 하시죠? ㅉㅉㅉ

  20. 사람들 참;; 2014.03.25 13:56 신고

    유세부리지 마시고;; 제목에 명시해놨잖아요 '초보자도 할수있는'
    숙련자분들이 보시기에는 좀 서툴러 보일수있어도 저희같은 초보자들에게는 나름 일종의 팁이라고 생각합니다.
    제발 자신의 전문성을 부각시켜서 다른사람을 낮추는 행동좀 자제해주세요

  21. 신사동멍멍이 2017.06.12 15:50 신고

    자칭 일식하시는분들 가게명 직급 정도는 까고 까시지요 ㅎ
    같이 일식하는 입장에서 참 부끄럽네요
    잘못된 정보도 있지만
    낚시하시는분들이 잡은 생선으로 대충 떠먹는 그런거에 뭔 태클을;;